한국출판인회의는 출판관련 다양한 사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출판 정책ㆍ기획, 독서진흥, 유통환경개선, 출판교육, 전자출판, 대외협력을 통해 출판문화 주역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는 사업을 전개하고 있습니다.

한국출판인회의는 출판계를 대표하는 책임 있는 단체로서 올바른 출판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해 도서정가제 확립, 도서 유통질서 확립, 출판유통시스템 정립 등 난맥상을 보이는 유통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하고, 독자들에게 바른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입니다.

출판물불법유통신고센터

출판물불법유통신고센터는 2007년 출판문화산업진흥법의 개정으로 21세기 지식기반 사회의 근간인 출판문화산업의 발전을 위해서는 간행물의 유통질서가 바로잡혀야 할 필요성이 절실하다고 판단되어 상시적인 유통행위를 감시하고 홍보키 위해 설립되었습니다.
출판물불법유통신고센터는 2013년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 “출판유통심의위원회”로 이관 운영되고 있으며 “출판유통심의위원회”는 우리 단체를 비롯한 출판계, 서점계, 소비자단체, 주무관청이 참여하여 도서정가제 준수 활동, 도서사재기 행위 감시, 적발, 신고 활동, 기타 건전한 출판유통 질서 유지를 위한 활동을 펼치고 있습니다.

주요업무

출판, 유통산업의 올바른 생태계 조성을 위한 도서정가제 안정화 기반 강화

유통과정 투명성 제고, 유통주체 합리적 경영 창출을 위한 출판유통통합시스템 구축, 정립

기타 출판유통 발전을 위한 환경 개선 활동

주요활동

출판유통심의위원회 참여, 운영

도서정가제 확립, 도서 사재기 예방, 공정한 베스트셀러 집계 방향 제시

출판유통 자율협약 이행, 강화 등 출판유통 질서 유지 활동

출판물불법유통신고센터 활동

 - 2007년 한국출판인회의 등 출판유통업계 주도 상시적 불법유통 행위 감시 활동

 - 2013년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 업무 이관, 출판유통 법․제도 위반 등 감시 활동 강화

출판물불법유통사재기신고센터